건강강좌

건강정보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31-437-0210
제목
코로나19로 우울하다면 ‘이 음식’을 먹어라?
코로나19로 각종 사회 활동이 위축되고 날이 좋은 주말에도 창밖만 바라보는 일이 반복되고 있다. 이에 코로나19와 우울함(Blue)의 합성어인 ‘코로나 블루’라는 용어까지 등장했다. 이런 기분을 해소하기 위해 커피와 설탕을 1:1로 넣고 400번 섞어 만드는 ‘달고나 커피’나 계란을 1,000번 저어 몽글몽글하게 구워내는 ‘1,000번 계란후라이’가 유행하고 있다.

집에서 요리하는 남성



이렇듯 기분을 풀고자 할 때는 한 가지 일에 집중하거나 특정 음식을 찾아 먹는다. 대개 우울한 기분을 날릴 때는 기름 냄새가 코끝을 자극하는 튀김이나 달고 짠 과자, 아주 매운 음식 등을 먹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일시적으로 기분을 좋게 만들 수는 있지만 장기적으로 보면 오히려 건강에 해로울 수 있다. 요즘같이 기운 없고 기분이 가라앉을 때 행복감과 함께 건강까지 선물하는 음식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1 검은콩
콩에는 마그네슘이 풍부한데, 이는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을 생성하고 스트레스에 대항하여 우울감, 긴장, 초조함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면역력을 강화하고 몸에 활력을 주기 때문에 피로함을 해소하는 데도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 고소한 검은콩은 국물을 내어 견과류와 믹서에 갈아 차게 식혀 마시거나, 충분히 불려 믹서기에 간 다음 여러 채소, 부침가루와 섞어 고소하게 부쳐 먹으면 좋다.

2 사탕무
설탕의 원료로 많이 쓰이는 사탕무에는 베타인 성분이 풍부하다. 이는 뇌에서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을 생성할 수 있도록 도와 기분을 좋게 하는 데 일조한다. 또한 사탕무에 포함된 다량의 엽산은 마음을 안정하는 데 도움을 준다. 사탕무는 깨끗하게 손질 후 얇게 썰어 샐러드 위에 올려 먹거나 소금과 올리브를 뿌리고 160도로 예열한 오븐에 약 20분 정도 구우면 바삭한 칩으로 즐길 수 있다.

3 호두
호두에는 행복감을 증진하는 데 도움을 주는 비타민, 마그네슘, 오메가-3 함량이 높다. University of New Mexico에서 진행한 연구에 따르면 8주 동안 매일 호두 반 컵을 먹은 사람은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긴장, 우울, 분노, 피로, 혼란 등의 점수가 낮았으며, 유의미하게 기분 개선이 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하루 한 줌 정도의 호두를 섭취하면 기분 개선뿐만 아니라 신경계 안정과 심장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진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다음글
철분 부족을 부르는 질환 5가지
이전글
건강한 음식 비중을 80% 유지하는 다이어트법
리스트